【워크어라운드 네오사이타마 소울 푸드】시즌 1
見出し画像

【워크어라운드 네오사이타마 소울 푸드】시즌 1

ニンジャスレイヤー公式/ダイハードテイルズ

この記事は、【ウォーカラウンド・ネオサイタマ・ソウルフード】S1の韓国語版です。韓国ニンジャヘッズの有志翻訳チームの手によって翻訳されました。現在はテスト価格にて単品販売中です。noteでの決済が難しい場合、Pixiv Fanbox の出張所を試してみてください。

This article is a Korean version of Walk Around Neo-Saitama Soul Foods S1 translated by a volunteer translation team of Korean Ninja Heads. Currently, it is sold separately at the test price. If you have any difficulty with Note payment system, please try Pixiv Fanbox.


【워크어라운드 네오사이타마 소울 푸드】시즌 1


사이버펑크 세계에도 미식의 기쁨은 있다. 망설이며 네오사이타마를 방황하는 에일리어스 딕터스. 지금, 전격적 미각이 뛰어다닌다.

시간대: 트릴로지
후지키도 켄지가 닌자슬레이어였던 10년 전의 시간대.

주인공: 에일리어스 딕터스
교토 공화국에서 네오사이타마를 찾아온 젊은 처녀. 검은 머리와 검은 자켓, 「지고쿠오」라고 적힌 머플러, 가시 모양 눈썹 문신이 특징이다. 복잡한 사정으로 인해, 그 자아는 정신잠행 짓수를 가진 남자 닌자 실버키이다.

◆◆◆



1. 돈부리 퐁

즈고고고고고! 도고고고고고고! 캉캉캉캉캉캉! 문을 연 내 귀에 날아들어 온 것은 파칭코 가게도 이럴까 하는 라우드 패스트 튠이었다.

“우왓!”

나는 무심코 귀를 막았다. 그 짓을, 즉시 다른 손님으로부터 백안시 당했다. 그건 그렇다. 나라도 밥을 먹고 있는 중에 그런 녀석이 나타나면 좀 열받는다. 빨리도 저질렀나. 나는 가냘프게 알랑거리는 웃음을 띄워 가볍게 인사했다. 어퍼 가이온에는 이런 시끄러운 식당 따위 없었다고.

“““하이, 이랏샤이마세-!”““ 

핫피*차림의 점원들이 일제히 소리를 질렀다. 나는 또 흠칫했지만, 이번에는 평정을 유지하는 데 성공했다. 점원은 3명. 카운터 안쪽에서 곰솥을 뒤섞거나 도마 위의 참치 같은 물체를 커트하는 등의 작업에 집중하고 있어, 내 쪽을 보는 점원은 없다. 천장을 기어 다니는 배관 파이프가 증기를 내뿜고 카운터에 설치된 빨간 등이 빙글빙글 빛을 회전시키고 있다. 가게 구석에 쌓인 녹 투성이의 합성 드럼통이 나를 불안하게 했다.

*축제때에 장인들이 입는 겉옷을 말한다. 

나는 비어있는 카운터석에 앉으려다가 그만두었다. 우선 입구 왼쪽에 설치된 자동판매기다. 위험할 뻔했다. 네오사이타마에 온 지 꽤 지났지만 이 발매기 시스템에는 좀처럼 익숙해질 수 없다. 메뉴의 표기는 극히 미니멀해서, 생긴 것도 비슷한데, 사진도 없다. 처음 보자마자 고르는 것은 극히 어려운 일이다. 점내의 포스터 등을 흘끗 보고 내용을 파악하지 않으면 안 된다.

어느새 내 뒤에는 네오 사이타마 시민이 4명 줄 서 있었다. 내가 우물쭈물하고 있는 탓에 바로 줄이 생긴 것이다. 나의 닌자 청력이, 쯧쯧 혀를 차는 소리를 두 사람 뒤에서 들었다……라는 기분이 든다. 환청이었으면 좋겠다. 나는 발매기로 향했다.

この続きをみるには

この続き: 24,493文字 / 画像1枚

【워크어라운드 네오사이타마 소울 푸드】시즌 1

ニンジャスレイヤー公式/ダイハードテイルズ

300円

この記事が気に入ったら、サポートをしてみませんか?
気軽にクリエイターの支援と、記事のオススメができます!
🍣🍣🍣<キャバァーン!(電子音)
ニンジャスレイヤー公式/ダイハードテイルズ
ダイハードテイルズはニンジャスレイヤーなどを連載するオンライン・パルプノベルマガジンでありクリエイターユニットです。